안산시의회, 아프간 여성 및 아동생명 인권보장 촉구 결의안 채택
안산시의회, 아프간 여성 및 아동생명 인권보장 촉구 결의안 채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산시의회, 아프간 여성 아동 인권 보장 촉구 결의안 채택
안산시의회, 아프간 여성 아동 인권 보장 촉구 결의안 채택

안산시의회는 ‘아프가니스탄 여성 및 아동의 생명과 인권 보장 촉구 결의안’을 출석 의원 전원 찬성으로 채택했다고 12일 밝혔다.

시의회는 지난 10일 결의안을 통해 “탈레반은 지난달 15일 수도 카불을 장악, 20년 만에 재집권하게 됐다”면서 “현재 아프간은 탈레반 재집권으로 극심한 공포와 혼란에 휩싸여 있고 잔혹한 폭력사태로 시민들이 희생되고 특히 여성과 아동의 생명 및 기본권이 크게 위협받고 있는 상태”라고 전했다.

시의회는 “아프간 여성들의 권리가 박탈당하고 아동들의 미래가 불투명한 상황임을 엄중하게 인식하며 아프간에서 계속되는 탈레반의 공포와 억압의 정치에 우려는 물론 아프간 여성·아동에 대한 생명과 인권 보장을 강력히 촉구한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아프간의 극심한 공포정치와 잔혹한 폭력을 반인륜적 행위로 규정, 강력히 규탄하고 ▲아프간에서의 여성·아동의 생명 및 인권 보장 촉구 ▲한국정부가 책임감을 갖고 아프간 여성·아동의 인권 문제를 공론화해 국제사회의 공조를 이끌어 내도록 최선을 다해달라고 촉구한데 이어 ▲아프간 공포정치 아래 자행되는 여성과 아동 인권 침해에 대한 인도주의적 차원의 문제 해결 노력에 함께함을 결의한다는 것 등 네 가지를 결의사항으로 명시했다.

안산=구재원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