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 보이스피싱 번호변작 중계기 설치 중국인 검거
평택 보이스피싱 번호변작 중계기 설치 중국인 검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택경찰서 전경
평택경찰서 전경

평택경찰서는 전국 모텔 등을 돌아다니며 국외 전화번호를 국내 전화번호로 바꾸는 기기를 몰래 설치, 보이스피싱 등 범죄를 도운 혐의(전기통신사업법 위반)로 중국인 A씨를 구속했다고 29일 밝혔다.

A씨는 지난 6월부터 이달 중순까지 충남 천안·아산·당진, 경북 포항 소재 모텔과 고시텔, 아파트 단지 옥상 물탱크 등 8곳에 보이스피싱 등에 사용되는 전화번호 변작 중계기를 설치한 뒤 그 대가로 170만원을 챙긴 혐의를 받고 있다.

전화번호 변작 중계기는 해외 발신 인터넷 전화번호를 010으로 시작하는 국내 휴대전화 번호로 바꿔 수신자 휴대전화에 표시되게 만드는 기기다.

해당 기기는 가로 20㎝·세로 30㎝ 크기로 A씨는 모텔에 있는 냉장고나 소파 하단에 이를 조립해 부착했다.

이렇게 설치된 기기는 보이스·몸캠·스미스 피싱 등 각종 범죄에 이용됐다.

경찰은 해외 범죄 조직들이 공유기, 안테나 등 조립장비를 국내로 보내면  A씨가 전달책을 통해 이를 받아 범행에 사용한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은 "인터넷상에 '주거지에 기계를 설치하면 한달 관리비용으로 15만~20만원을 주겠다'는 내용의 광고가 올라올 경우 변작 중계기를 운영하는 위법 행위와 관련돼 있을 가능성이 높다"며 "이런 광고를 발견하면 즉시 경찰에 신고해달라"고 당부했다.

평택=정정화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