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DH 2차전서 두산에 4-3 승…3연패 탈출
KT, DH 2차전서 두산에 4-3 승…3연패 탈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심우준 결승 2타점 적시타...SSG, 4타자 연속 홈런으로 한화에 7-5 역전승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KT 위즈가 ‘2021 신한은행 쏠(SOL) KBO리그’ 두산과의 더블헤더 2차전서 3연패 사슬을 끊어냈다.

KT는 19일 수원 KT 위즈파크에서 열린 두산과의 주말 3연전 더블헤더 2차전에서 불펜진의 호투와 심우준의 결승타에 힘입어 4대3으로 승리했다.

이날 KT는 선발 심재민이 2회 김재환과 양석환에게 연속 안타를 맞아 무사 1,2루를 허용했고 강승호와 안재석의 연속 희생플라이로 선취점을 내줬다.

하지만 반격에 나선 KT 타선은 2회 공격서 문상철의 중전 안타와 허도환의 좌익선상 2루타를 묶어 1대1 동점을 만들었다.

심재민은 4회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안재석에게 솔로포를 맞아 1대2 역전을 허용했지만 4이닝을 2실점으로 틀어막고 마운드를 내려갔다.

KT 타선은 4회 문상철의 몸에 맞는 공과 강민국의 중전 안타, 허도환의 희생번트로 1사 2,3루 기회를 잡았다. 이어 심우준의 2타점 중전 적시타로 3대2 역전에 성공했다. 5회에도 2사 주자 없는 상황서 김태훈의 우전 안타와 배정대의 볼넷으로 만든 2사 1,2루에서 천성호의 중전 적시타로 4대2로 달아났다.

KT 불펜은 심재민에 이어 5회 등판한 이창재가 1이닝을 무실점으로 틀어막아 승리투수가 됐으며, 김민수가 6회 1점을 내줬지만 주권, 박시영, 김재윤이 나머지 이닝을 실점없이 지켜내 1점차 짜릿한 승리를 거뒀다.

한편, 이날 SSG 랜더스는 대전 한화이글스파크에서 열린 한화와의 원정경기에서 3대5로 뒤지던 6회 2사 후 최정, 한유섬, 로맥, 정의윤이 KBO리그 통산 3번째 4타자 연속 홈런을 터뜨려 7대5 승리를 거뒀다.

권재민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