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시 경기도 공공기관 유치 시민서명운동 전개
이천시 경기도 공공기관 유치 시민서명운동 전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천시가 경기도 공공기관 유치를 위해 범시민 서명운동에 돌입했다.

시는 서명운동을 온ㆍ오프라인으로 동시에 진행한다.

온라인 서명은 시청 홈페이지와 SNS(블로그, 페이스북, 인스타그램)의 배너 링크, QR코드를 통해 참여할 수 있으며 오프라인 서명은 이천시청 민원실과 각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지역농협과 터미널 등 다중이용시설에서 진행한다.

시는 지난달 17일 경기도 공공기관 제3차 이전계획이 발표된 즉시 부시장을 단장으로 하는 공공기관 유치추진단(T/F)를 발족하고 시장과 시·도의원 공동 명의로 결의문을 발표한 바 있다.

또 23만 시민의 유치 염원을 담은 범시민추진위원회를 발족해 시민 주도의 결의문 발표와 시민 동참 릴레이, 도지사에게 보내는 마음 손편지 등 시민 중심의 다양한 운동을 벌이고 있다.

시는 ▲경기도와 지방을 잇는 교통허브 ▲다양한 사업을 진행할 수 있는 도농복합도시 ▲수도권 규제의 희생 지역 등을 강조하며 도의 공공기관 이전 최고의 적격지임을 강조하고 있다.

김동승 범시민추진위원회 공동위원장은 “규제 개선을 위해 수없이 일어섰지만 수도권의 상수원 보호라는 벽에 늘 가로막혔다. 근본적인 규제 해소도 중요하지만 수십년간 감당해 온 특별한 희생에 대한 보상도 이천시민을 위로하는 주요한 방법”이라며 “공공기관 유치가 유일한 희망이라는 생각으로 모든 시민이 합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천=김정오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