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시 올해 대규모 지적재조사사업 추진
이천시 올해 대규모 지적재조사사업 추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천시는 올해 국비 4억1천여만원을 들여 사업지구 10곳(2천63필지)에 대한 지적재조사사업을 추진한다.

도내 최대 사업 물량이다.

지적재조사사업은 실제현황과 일치하지 않는 지적공부를 바로잡고 디지털 지적으로 전환하는 국가사업이다.

시는 앞서 지난해 11월 읍ㆍ면ㆍ동을 방문, 마을 이장들을 대상으로 설명회를 열어 주민 의견 청취·수렴과정을 거쳐 올해 지적재조사사업 대상지 10곳을 선정했다.

윤희태 이천시 토지정보과장은 “지적재조사사업은 토지 경계분쟁 해소는 물론 궁극적으로 재산권 보호에 기여할 것”이라며 “지적재조사사업이 성공적으로 완료될 수 있도록 토지주의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시는 지난해 코로나19로 지적재조사사업을 추진할 수 없었으나 전국 최초로 온라인 주민설명회를 열어 전국 지자체 수범사례를 만들었다. 지난해 9월 한국국토정보공사와 업무협약 체결로 전담 인력도 확보했다.

이천=김정오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