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경덕 교수 "전 세계 스포츠 분야 욱일기 문양 사용 심각"
서경덕 교수 "전 세계 스포츠 분야 욱일기 문양 사용 심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 브랜드에서 사용한 욱일기. 서경덕 교수 제공
스포츠 브랜드에서 사용한 욱일기. 서경덕 교수 제공

'전 세계 욱일기 퇴치 캠페인'을 꾸준히 펼치고 있는 성신여대 서경덕 교수가 전 세계 스포츠 분야에서의 욱일기 디자인 사용이 심각하다고 5일 밝혔다.

메일 및 SNS 계정을 통해 전 세계 욱일기 사용 제보를 받고 있는 서 교수는 "지난해 100여 건의 제보중 절반 이상이 스포츠 분야였고, 일본을 제외하면 유럽쪽이 많았다"고 전했다.

이에 대해 그는 "세계인들이 주목하는 유럽 프로축구 리그에서의 욱일기 문양 노출뿐만이 아니라, 모터 스포츠의 헬멧 및 유니폼 디자인에서도 사용된 사례들이 있었다"고 덧붙였다.

특히 서 교수는 "세계적인 스포츠 브랜드들의 인스타그램 등 SNS 상에서의 욱일기 디자인 사용 제보가 많았는데, 많은 팔로워를 보유한 계정들이라 시급한 조치가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아울러 세계적인 스포츠 브랜드의 온라인몰, 해양 스포츠, 스포츠 센터(체육관) 등에서도 욱일기 문양이 다수 발견되는 등 전 세계 스포츠 분야 곳곳에서 욱일기 디자인은 사용되고 있었다.

이에 대해 서 교수는 "스포츠 분야에서 욱일기 디자인을 사용했다고 비난만 할 것이 아니라 무엇이 잘못 됐는지를 정확히 알려줘 다시는 사용하지 못하도록 하는 것이 제일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또한 그는 "지난해 세계적인 스포츠 브랜드 P사의 유럽 공식 홈페이지 메인 화면에 욱일기 문양이 노출된 것을 네티즌들과 함께 항의하여 수정했던 것처럼, 제보 받은 욱일기 디자인을 올해도 꾸준히 없애 나갈 계획이다"고 설명했다.

한편 서경덕 교수팀은 오는 7월에 개최되는 도쿄올림픽때 욱일기 응원을 막기 위한 다국어 영상제작, 세계적인 유력 매체 광고 등을 현재 준비 중이다.

장영준 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