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를 돌아봐’ 조영남, 김수미 디스에 발끈… “이 자리에서 그만 두겠다”
‘나를 돌아봐’ 조영남, 김수미 디스에 발끈… “이 자리에서 그만 두겠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 나를 돌아봐 조영남, 연합뉴스

‘나를 돌아봐 조영남’

가수 조영남이 ‘나를 돌아봐’ 제작발표회 행사도중  자리를 박차고 나가는 돌발 행동을 보였다.  

13일 오후 서울 서초구 반포동 엘루체컨벤션에서는 KBS 2TV 예능 프로그램 ‘나를 돌아봐’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김수미는 첫 방송 시청률 및 관전 포인트에 대해 설명하던 중 지난 4월 파일럿 프로그램에서 이경규와 조영남 팀이 시청률이 좋지 않았다고 디스 했다. 

김수미는 “조영남씨와 이경규씨가 우리 세 팀 중 시청률 점유율이 제일 떨어진다”며 “경고도 제일 많이 먹었다. 그래서 시청자들이 이 커플에 대해서는 관심이 없다”고 말했다. 

또 “본인(조영남)이 하차 안 해도 KBS에서 하차시킬 것 같다. 조영남 선배는 하차, 이경규씨는 그냥 갈(잔류) 것 같다”고 덧붙였다.  

이를 들은 조영남은 발끈했다. 그는 “그럼, 그냥 이 자리에서 그만 두겠다”는 말을 한 후 자리에서 일어섰다. 이에 그의 매니저 역을 맡은 이경규가 “빨리 잡아라”라고 외쳤고, 제작진이 조영남의 손을 잡았지만 조영남은 제작진의 만류에도 불구하고 현장을 나갔다.  
 
이에 대해 ‘나를 돌아봐’ 제작진은 “조영남씨가 4시에 라디오 생방송(MBC 표준 FM ‘조영남, 최유라의 지금은 라디오 시대)이 있어서 간 것”이라고 해명했다.  

이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나를 돌아봐 조영남, 김수미와 사이가 안좋나?", "나를 돌아봐 조영남, 장난친건가? 정말 생방송 때문인가?", "나를 돌아봐 조영남, 궁금하다"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나를 돌아봐‘는 다른 사람이 되어 내가 했던 행동들을 똑같이 겪어보며 타인의 마음을 헤아려 자신의 모습을 되돌아보는 역지사지 프로그램으로, 이경규, 조영남, 박명수, 김수미, 최민수, 이홍기(FT아일랜드)가 출연한다. 오는 24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 

온라인뉴스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