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F 서울사무소장 "한국 경제개혁 멀었다."
IMF 서울사무소장 "한국 경제개혁 멀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이비드 코 IMF 서울사무소장은 “한국의 경제개혁은 아직 갈길이 멀다”며 “이는 IMF 구제금융 이후 3년간 성과가 없었기 때문이 아니라 개혁할 부분이 워낙 많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외교통상부가 1일 신라호텔에서 경제협력개발기구(OECD)와 공동 개최한 ‘세계화의 도전과 한국의 대응’이라는 주제의 세미나에서 코 사무소장은 “최근 한국의 경제분위기가 악화되고 있는 이유는 미시적 경제 부분의 개혁이 늦어지고 있기 때문”이라며 “채권은행, 투자가들이 경제 개혁에 더욱 적극적으로 나서야 한다”고 말했다.



코 사무소장은 그러나 “제3차 구조조정 계획까지 필요한 것 아니냐고 우려할 필요는 없다”며 “구조조정은 경제를 한층 성숙시키기 위해서 경기 상황에 관계없이 항상 진행돼야 하는 것”이라고 덧붙였다./연합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