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위 공무원 재산변동상황 28일 공개
고위 공무원 재산변동상황 28일 공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회의원과 국회직 고위 공무원의 재산변동상황이 오는 28일 16대 국회 들어 처음으로 공개된다.



국회 공직자윤리위는 2000년 12월말 현재 의원 270명과 1급 이상 국회직 공무원 32명 등에 대한 신규등록과 변동 신고내용을 공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총 273명의 의원 가운데 이한동 총리(자민련·연천·포천)는 정부에 신고했다.



또 전 민주당 총재였던 서영훈 적십자 총재의 의원직 사퇴로 이를 승계한 최명헌 의원은 지난 1월 의원직을 승계한 만큼 대상에서 제외됐으며, 김운용 의원의 경우 대한체육회장 자격으로 별도 신고했다.



국회 관계자는 “매해 재산등록 1위를 차지했던 무소속 정몽준 의원은 보유주식수는 증가했으나 평가손실이 커서 액수가 줄어들었다”면서 “최근 주식시장 침체로 재산이 감소한 의원이 적지 않다”고 밝혔다./이민봉기자 mblee@kgib.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