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 수도권일대 눈 꽃샘추위 닥친다
주말 수도권일대 눈 꽃샘추위 닥친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 오후 6시 현재 수원에 6㎜가량의 비가 내린 가운데 주말인 24일에는 연천의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6도로 예상되는 등 경기·인천지역에 꽃샘추위가 닥칠 전망이다.



기상대는 23일 “내일은 남서쪽에서 다가오는 기압골의 영향을 계속 받아 경기도 수도권 일대 눈(2∼5㎝) 또는 비(5∼20㎜)가 내릴 것”이라고 예보했다.



기상대는 또 “이날 오후부터 찬대륙성 고기압의 세력확장으로 아침 기온은 2∼4도가량 떨어지고 바람도 다소 강하게 불겠다”며 “이번 꽃샘추위는 오는 27일 오후부터 차차 풀려 평년기온을 되찾겠다”고 내다봤다.



24일 아침 최저기온은 인천 0도를 비롯 ▲수원·고양 영하 1도 ▲이천·파주 영하 2도 ▲의정부·포천 영하 3도 ▲동두천 영하 4도 등이다.



/김창학기자 chkim@kgib.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