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관내 맛집, 이웃돕기 상품권 전달
오산시 관내 맛집, 이웃돕기 상품권 전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산시 오색시장 내 ‘문전대박 닭강정’(대표 정홍숙)이 지난 24일 관내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해 달라며 70만원 상당의 상품권을 오산시에 기탁했다.

‘문전대박 닭강정’은 2012년 말 개점이래 맛있기로 입소문이 나며 2013년 SBS 생방송투데이에 맛집으로 소개된 바 있으며 최근 KBS 아침마당 방송 출연금 70만원을 이번에 불우이웃을 위해 기탁했다.

정홍숙 대표는 “조그마한 정성이지만 주변의 어려운 이웃들이 추운 겨울을 나는 데 도움이 됐으면 좋겠다”며 “앞으로도 주민들께 받은 사랑에 조금이나마 보답하고자 꾸준히 어려운 이웃들을 위한 기부활동에 관심을 두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이번에 기탁받은 상품권을 오산시무한돌봄센터와 드림스타트센터를 통해 저소득 위기가정 등에 전달했다.

오산=강경구기자 kangkg@kyeonggi.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