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갤럭시SⅢ LTE 출시 첫날 5만대 판매
삼성 갤럭시SⅢ LTE 출시 첫날 5만대 판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 ‘갤럭시SⅢ’ LTE 모델이 출시와 함께 국내 휴대폰 시장 하루 판매량 신기록을 수립했다.

삼성전자는 갤럭시SⅢ LTE 모델이 출시 첫날인 9일 이동통신 3사를 통해 제품을 개통한 소비자가 5만명을 넘었다고 10일 밝혔다.

갤럭시SⅢ LTE의 5만대 개통은 전작인 갤럭시S, 갤럭시SⅡ의 출시 첫날 각각 1만대, 2만4천대 판매량을 훌쩍 뛰어넘는 기록이다.

판매 첫 날 전국 주요 매장에서는 갤럭시SⅢ를 구매하기 위한 소비자들의 방문이 쇄도했을 뿐만아니라 일부 고객들은 매장내 판매 인력과 개통 시간 부족으로 구매하지 못하고 아쉬운 발길을 돌려야 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판매 첫 날인 9일은 주로 예약가입 고객 위주로 판매가 이뤄졌기 때문에 일반 고객 개통이 시작되는 10일 이후 판매량이 더욱 증가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 국내 갤럭시SⅢ 돌풍을 이어가기 위해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최원재기자 chwj74@kyeonggi.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