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닉스 고강도 自救
하이닉스 고강도 自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이닉스반도체는 16일 조기정상화를 위해 임원 30% 감축과 조직개편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구조조정 방안을 발표했다.



하이닉스는 우선 고강도 자구노력의 일환으로 R&D(연구개발) 분야를 제외한 임원의30%(전무급 이상 50%)를 감축할 방침이다.



이와관련, 구조조정본부장인 전인백 부사장과 조규정 재무책임자(CFO)가 31일자로 사퇴할 예정이다.



하이닉스는 또 비메모리 분사에 대비, ‘회사내 회사’의 형태로 ‘시스템IC 컴퍼니(대표 허염 부사장)’를 설립하고 향후 비메모리 전문회사로 독자적 사업수행을 위한 지원조직도 신설키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