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경기북부 “한파경보·주의보”
오늘 경기북부 “한파경보·주의보”
  • 오영탁 기자 yto@kyeonggi.com
  • 입력   2012. 01. 29   오후 9 : 03
  • 5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일 경기북부지역에 영하 10도 이상 낮아지는 강추위가 몰려올 전망이다.

문산기상대와 동두천기상대는 30일 오전 0시를 기해 가평에 한파경보를, 구리를 제외한 나머지 경기북부 8개 시·군에 한파주의보를 각각 내렸다고 29일 밝혔다.

한파경보는 아침 최저기온이 영하 16도 이하로 이틀 이상 지속될 것으로 예상될 때, 한파주의보는 아침 최저기온이 전일보다 10도 이상 낮아질 때 각각 발효된다.

기상대는 30일 가평지역의 아침 최저 기온이 영하 16도까지 떨어질 것으로 예상했으며, 의정부, 파주, 양주 등 한파주의보가 발효된 경기북부 나머지 시·군은 영하 13도~영하 15도로 매서운 날씨가 이어질 것으로 내다봤다.

기상대 관계자는 “기온이 뚝 떨어져 건강관리와 시설물 관리에 각별한 주의를 해야 하고 특히 동파 등 사고에 미리 대비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오영탁기자 yto@kyeonggi.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