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진청, 인명구조·탐지견 등 특수 목적견 연구실 유전자분석 착수
농진청, 인명구조·탐지견 등 특수 목적견 연구실 유전자분석 착수
  • 구예리 기자 yell@ekgib.com
  • 송고시간 2011. 10. 27 21 : 32
  • 8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촌진흥청은 정부기관에서 운영 중인 탐지견, 수색견, 인명구조견 등 우수한 능력을 가진 특수견을 안정적으로 생산하기 위해 특수목적견 연구실을 설치, 본격적인 연구에 들어간다고 27일 밝혔다.

농진청은 이를 위해 특수견 연구를 전담할 연구관과 연구사 등으로 구성된 연구실을 동물바이오공학과 내에 우선 구성한 뒤 내년에 인력을 추가 배치하기로 했다.

특수목적견 연구실에서는 동물생명공학 기술을 활용한 우수 특수목적견 생산, 정부기관 보급, 효율적인 특수목적견 생산을 위한 수정란 생산과 번식조절기술 개발, 특수목적견의 생리학·유전학적 분석 연구 등을 진행하고 우수 특수목적견의 유전자은행을 운영할 계획이다.

농진청 동물바이오공학과 박진기 과장은 “연구실 운영을 통해 우수 특수견을 체계적으로 생산·보급함으로써 특수견 생산·구매 비용을 절감하고 국가 검역과 보안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구예리기자 yell@ekgib.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