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특사경, 8월까지 여름철 식중독 예방 다중시설 점검
인천특사경, 8월까지 여름철 식중독 예방 다중시설 점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 특별사법경찰과(특사경)는 오는 8월까지 식중독 등 각종 여름철 질병을 예방하기 위해 다중이용업체들을 점검한다.

특사경은 이 기간 동안 젊은층이 자주 이용하는 패스트푸드점을 비롯해 웨딩홀과 뷔페, 도시락 제조업소 등을 중점 확인할 방침이다.

특사경은 특히 빙과류와 냉음료 등 여름철 다소비식품과 육회, 김밥, 크림빵 등에 대한 일반세균과 대장균 검사 등도 진행한 뒤 부적합 업소는 식품위생법에 따라 입건해 수사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계절별 성수식품과 가짜 성기능 개선제 등의 불법 유통 판매, 노인을 대상으로 건강기능식품 허위·과대 광고행위 등을 지속적으로 단속하겠다”고 말했다.  김창수기자 cskim@ekgib.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