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해균 선장 의식회복... 자가호흡 시작
석해균 선장 의식회복... 자가호흡 시작
  • 최원재 기자 chwj74@ekgib.com
  • 송고시간 2011. 02. 28 10 : 25
  •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주대병원은 석해균 삼호주얼리호 선장(58)이 28일 인공호흡기를 떼고 스스로 호흡하는 등 의식을 완전히 회복했다고 밝혔다.

지난 3일 잠시 의식을 회복했다가 다음날(4일) 새벽 호흡부전증으로 인공호흡기를 재삽관한 채 치료를 받아온 지 25일 만이고 오만에서 국내로 이송된 지 한달만이다.

아주대병원은 지난 20일부터 눈을 뜨고 가족도 알아본 석 선장이 25일부터 기관지 호흡관을 통한 산소 공급을 줄이며 스스로 호흡하는 과정에 적응시켜 현재 자가호흡을 하면서 의식을 완전히 회복한 상태"라고 말했다.

아주대병원은 오후 3시 석 선장의 상태에 대한 브리핑을 열 예정이며, 기관지절개수술로 인해 말을 할 수는 없지만 기관지에 삽관한 특수튜브를 이용해 언론  인터뷰도 주선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