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사랑축구’ 최강자 누구?
‘경기사랑축구’ 최강자 누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일 지역·직장리그 32강 조추첨·본선 개막식
경기도 클럽축구의 최강자를 가릴 2007 경기사랑축구리그 본선 개막식을 겸한 조추첨식이 오는 10일 수원 경기도중소기업지원센터 대회의실에서 열린다.
월드컵 조추첨방식으로 치뤄질 이날 조추첨식은 지난 3월부터 약 6개월 동안 도내 600여개 지역 클럽팀과 150여개 직장 클럽팀이 참가해 겨룬 지역별 예선을 거쳐 본선에 올라온 지역·직장 32강을 각 4팀씩 8개조로 편성, 조별리그를 거쳐 각 조 1·2위팀이 16강전부터 토너먼트 방식으로 우승팀을 가리게 된다.
이날 조 추첨은 참석 내빈과 유명 축구인, 여성축구단장 등 8명이 추첨자로 나서 A-1번부터 H-4까지 32강에 대한 조 추첨을 하게 된다.
이번 대회 본선 32강전은 지역리그의 경우 오는 29·30일에 펼쳐지며, 직장리그는 내달 13·14일에 열려 16강 진출팀을 가리고 10월 20일(직장)과 21일(지역)에 16강전 및 8강전을 치른다.
또 지역리그와 직장리그 준결승전 및 결승전은 10월말(미정)께 수원월드컵구장 보조구장과 주경기장에서 열릴 계획이다.
한편 경기사랑축구리그는 축구리그를 통한 선진 축구클럽 문화를 정착시키고 지역간 교류를 통한 축구인들의 화합을 목표로 지난 2005년 창설됐으며, 경기도생활체육협의회가 주최하고 경기도축구연합회 및 각 시·군축구연합회 주관으로 3년째 이어져오며 전국 최대규모의 클럽축구대회로 자리매김 하고 있다.
/황선학기자 hwangpo@kgib.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