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 권선구 일가족 5명 확진…“천안 친척 집에서 감염 추정”
수원 권선구 일가족 5명 확진…“천안 친척 집에서 감염 추정”
  • 장희준 기자 junh@kyeonggi.com
  • 입력   2020. 10. 23   오전 10 : 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시는 권선구 금곡동에 거주하는 일가족 5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23일 밝혔다.

이들 확진자 5명(수원 295~299번)은 지난 17~18일 충남 천안시에 위치한 친척 집을 방문했다가 기존 확진자(천안 244번)와 접촉, 감염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또 일가족 중 자녀 3명은 각각 팔달구의 율천고등학교, 권선구의 상촌중학교, 꿈내리유치원에 다니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다만 방역 당국이 해당 학교들의 교사, 학생 등 접촉차 150여명에 대해 검사를 실시한 결과 전원 음성 판정을 받았다.

방역 당국은 이들 확진자가 다녀간 지역을 따라 소독을 진행하는 한편 동선을 추적하고 있다.

장희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