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천도자특구, 올해 중소벤처기업부 우수지역특구 장관상 수상
이천도자특구, 올해 중소벤처기업부 우수지역특구 장관상 수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천시(시장 엄태준)의 ‘이천도자특구’가 중소기업벤처부로부터 2020년 우수지역특구로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고 22일밝혔다.

우수지역특구 선정은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서류심사, 현장평가 및 지역특구위원회 전문가 정책평가를 거쳐 특구운영 추진전략, 규제특례 활용실적 뿐 아니라 기업유치, 고용창출 등 지역경제 파급효과 기여 정도 평가를 통해 전국 190개 특구 중 이천도자특구를 비롯한 12개의 특구가 우수 지역특구로 선정됐다.

시는 이천도자예술마을(예스파크)을 포함한 도예촌 정비사업, 한국세라믹기술원 건립, 도자재래시장 정비사업, 도자도시 이미지사업 등 도자ㆍ공예 산업의 활성화를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인 공로를 인정받아, 우수특구로 선정돼 장려상을 수상했다.

시는 지난 2005년 국내최초 도자산업특구로 지정받은 이후 도자산업 활성화를 위해 이천도자 브랜드 육성, 국내외 전시판매 마케팅 및 유네스코 창의도시(85개국)간 교류 등 국내외적으로 많은 노력을 기울인 끝에, 이천도자기만의 국제적 브랜드 가치를 창출하는 성과를 이뤘다.

엄태준 시장은 “이천의 우수도자 문화를 기반으로 창작, 주거, 경제활동이 가능한 도자·공예 예술인 마을조성을 위해 협업해 주신 도예인을 비롯한 시민들의 성과가 만들어 낸 결과다”며 “앞으로 한국 도자·공예산업의 트렌드를 주도하는 세계적인 도자문화 메카로 성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천=김정오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