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소방서, 소화기로 초기진화 성공… 큰 피해 막아
용인소방서, 소화기로 초기진화 성공… 큰 피해 막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소방서(서장 임국빈)는 지난 20일 오후 1시께 처인구 모현읍 소재 공장 앞 공터에서 화재가 발생, 소화기로 초기 진화를 시도해 큰 피해를 막았다고 21일 밝혔다.

이날 관계자는 공장 앞 공터 복사용지, 목재 등 적재물에서 불길과 연기가 보이는 것을 발견하고 공장 내 비치된 소화기를 활용해 자체 진화했다. 신속한 신고와 소화기를 사용한 초기 진화 시도가 화재의 연소 확대를 막으며 피해를 줄이는 데 큰 도움이 됐다.

소방서 관계자는 “소화기로 화재를 초기에 진압한 덕분에 더 큰 피해를 막을 수 있었다”며 “화재 발생 시 피해를 줄일 수 있도록 평소 주택용 소방시설(소화기, 감지기) 사용법 숙지에 관심을 가져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용인=김승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