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날씨] 쌀쌀한 출근길 모레까지…10도 안팎 큰 일교차
[오늘 날씨] 쌀쌀한 출근길 모레까지…10도 안팎 큰 일교차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 13일 오전 8시 26분 기준 천리안2A호가 촬영한 기상 이미지. 기상청 홈페이지
10월 13일 오전 8시 26분 기준 천리안2A호가 촬영한 기상 이미지. 기상청 홈페이지

화요일인 오늘(13일) 찬바람이 불고 기온이 뚝 떨어졌다. 쌀쌀한 출근길은 당분간 계속되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 현재 기온은 서울 9.8도, 수원 9,8도, 인천 12.0도, 양평 7,9도, 이천 7.4도, 파주 4.도, 동두천 6.0도, 강화 9.1도, 백령도 15.1도를 각각 기록 중이다.

오늘 낮 최고기온은 서울 20도, 인천 19도, 수원 20도 등 18~22도가 되겠다.

아침 추위는 당분간 계속되겠다. 내일(14일) 아침 기온은 내륙에서 10도 이하로 떨어지고, 인천·경기서해안은 바람이 약간 강하게 불면서 체감온도가 더욱 낮겠다.

모레(15일)는 다시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남하하면서 아침 기온이 내륙에서 5도 이하로 떨어져 쌀쌀하겠다. 또한, 모레까지 대부분 지역에서 낮과 밤의 기온차가 10도 이상 크겠다.

내일 아침 최저기온은 7~12도, 낮 최고기온은 15~18도를 기록하겠고, 모레 아침 최저기온은 1~8도, 낮 최고기온은 16~19도의 분포를 보이겠다.

내일까지 인천·경기서해안은 바람이 15~30km/h(4~9m/s)로 약간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다.

당분간 맑은 날씨가 이어지면서 대기가 건조하겠으니, 산불 등 각종 화재예방에 각별히 유의해야 하겠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