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보]이재명 지사, 파기환송심 첫 재판 출석...“재판에 성실히 임하겠다”
[1보]이재명 지사, 파기환송심 첫 재판 출석...“재판에 성실히 임하겠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대법원 무죄취지 파기환송결정 이후 첫 파기환송심이 열린 21일 오후 수원 수원법원종합청사에 출석하며 입장을 밝히고 있다. 윤원규기자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대법원 무죄취지 파기환송결정 이후 첫 파기환송심이 열린 21일 오후 수원 수원법원종합청사에 출석하며 입장을 밝히고 있다. 윤원규기자

‘친형 강제입원’ 사건과 관련한 허위사실공표 혐의로 항소심에서 당선무효형에 처해졌다가 대법원의 무죄 취지 판결을 받은 이재명 경기지사가 21일 파기환송심 첫 재판에 출석했다.

이날 오후 3시께 수원고법에 출석한 이 지사는 심경을 묻는 질문에 “국민여러분께 심려를 끼쳐 드렸는데 격려와 응원해주셔서 감사하고 송구한 마음이다”며 “끝까지 재판에 성실하게 임하도록 하겠다. 감사하다”고 밝혔다. 김현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