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 수내동 학원 잠정 폐쇄…용인 죽전고교 학생 다녀
성남 수내동 학원 잠정 폐쇄…용인 죽전고교 학생 다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남시는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용인 죽전고교 1학년생 A군과 같은 학교 친구 1명이 다닌 분당구 수내동 B영수학원 등에 대해 오는 19일까지 폐쇄조치했다고 13일 밝혔다.

A군의 아버지도 전날 확진 판정을 받았다. 그는 이 학원의 원장이다.

해당 학원에는 확진된 3명 외에 강사 2명, 초ㆍ중ㆍ고교생 16명 등 모두 18명이 출입한 것으로 조사됐다. 확진자들과 밀접접촉한 고교생 3명은 자가격리됐다.

방역 당국은 이들에 대한 전수검사를 진행 중이다.

죽전고에선 지난 11일부터 이틀간 1학년생 4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성남=이정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