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포에서 폭우로 쏟아진 토사가 승용차 덮쳐… 1명 구조
김포에서 폭우로 쏟아진 토사가 승용차 덮쳐… 1명 구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포에서 연일 계속되는 폭우로 인해 쏟아진 토사가 승용차를 덮치는 사고가 발생했다.

소방당국에 따르면 9일 오후 2시11분께 김포 양촌읍 누산리 인근 하천의 농로에서 무너져내린 토사가 정차 중이던 SUV차량을 덮쳤다.

이 사고로 운전자 A씨(56)가 차 안에 갇혀 있다가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대원에 의해 구조됐다. A씨는 다친 곳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당국은 A씨가 차 안에서 연꽃을 구경하던 중 인근 농지에 쌓여 있던 토사가 비에 흘러내린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장희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