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원, 행정안전부 특별교부세 19억원 확보
김성원, 행정안전부 특별교부세 19억원 확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미래통합당 김성원 국회의원(동두천·연천)

미래통합당 원내수석부대표인 김성원 의원(동두천·연천)은 5일 행정안전부로부터 동두천 9억원, 연천 10억원 등 19억원의 특별교부세(이하 특교세)를 확보했다고 밝혔다.

동두천은 상패동 수변공원 앞 도시계획도로(소로 1-20호선) 개설 6억원과 상패동 1통 도시계획도로(소로 2-107호선) 개설 3억원이며, 연천은 은대리(전곡205호선) 도로 확·포장 10억원이다.

동두천 상패동 1통 및 수변공원 앞 도로는 지난 30년 이상 장기 미집행된 도시계획시설(도로)로 소방도로도 설치돼 있지 않아 긴급 재난발생시 주민의 생존권이 위협받고 있었다. 이번 특교확보로 상대적으로 낙후된 상패동의 균형발전은 물론 화재 등 긴급 재난 발생시 시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할 수 있는 길이 마련될 것으로 기대된다.

연천 은대리(전곡205호선) 도로는 폭이 협소해 인근 은대초등학교를 이용하는 학생들의 등하교길 안전사고가 우려되는 상황이다. 또한 농가주민들 이용에도 불편하다는 지적이 꾸준히 제기되고 있다.

이에 김 의원이 10억원을 긴급 확보하면서 도로 확·포장을 통한 교통소통으로 주민과 학생들의 통행안전 및 편의가 향상될 전망이다.

김 의원은 “이번 특교세는 21대 개원 이후 행정안전부와 각 지자체 관계자와 함께 꾸준히 협의하며 꼼꼼하게 챙겨온 성과”라면서 “동두천·연천 주민들의 생활과 밀접해있는 중요한 사업들인 만큼 큰 보람을 느낀다”고 말했다.

김재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