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글와글 커뮤니티] 구글플레이스토어 기프트카드 보이스피싱 주의보
[와글와글 커뮤니티] 구글플레이스토어 기프트카드 보이스피싱 주의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편의점에서 구글기프트 카드를 구매하려다 한 누리꾼의 기지로 억울할 뻔했던 피해를 막을 수 있었다. 사진은 실제 계산 내역. 온라인 커뮤니티
편의점에서 구글기프트 카드를 구매하려다 한 누리꾼의 기지로 억울할 뻔했던 피해를 막을 수 있었다. 사진은 실제 계산 내역. 온라인 커뮤니티

구글 플레이스토어 기프트카드를 이용한 보이스피싱에 대한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

지난 4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방금 아줌마 한 명 살렸다'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편의점에서 일하던 글쓴이는 "어느 아줌마가 편의점 와서 구글플레이 120만원어치 달라고 하길래 팔았거든"이라며 글을 시작했다.

글쓴이는 기프트카드 120만원어치를 구매한 손님의 행동이 수상해 물었다. "어디에 쓰세요?"라고 묻자, 손님은 "아들이 쓸 거예요"라도 답했다. 그러더니 이 손님은 카드 뒷 부분을 긁어 사진으로 찍으려고 했다.

글쓴이는 다시 "그거 혹시 카톡으로 보내는 거냐?"고 되물었고, "그렇다"는 대답에 "아들한테 전화해 봐라. 그거 게임으로밖에 안 쓰는데 보이스피싱같다"고 설명했다. 그리고 아들과 통화를 한 손님은 그제서야 속았다는 사실을 알아챘다.

문제는 이미 다른 곳에서도 각각 80만원, 30만원어치의 기프트카드를 긁어 사진으로 찍은 뒤 보냈다는 점이었다. 글쓴이는 손님에게 서둘러 환불해주고 "다른 곳에서도 환불 하시라"고 조언했다.

글쓴이는 "부모님들께 카톡 보이스피싱 조심하라고 해라. 2개월간 두 명이나 봤다"며 "아주머니들이 카톡을 철저하게 믿는 것 같더라. 두 명 다 전화로 확인도 안 했다"고 주의를 당부했다.

기프트카드를 이용한 보이스피싱 수법은 이미 익히 알려진 것으로,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피해 사례를 쉽게 발견할 수 있다.

온라인에서 쉽게 발견할 수 있는 구글 기프트카드 보이스피싱 실제 피해 사례. 온라인 커뮤니티
온라인에서 쉽게 발견할 수 있는 구글 기프트카드 보이스피싱 실제 피해 사례. 온라인 커뮤니티

보이스피싱범들은 아들 또는 딸을 사칭해 휴대폰이 고장났다며 접근한 뒤 편의점에서 구글 기프트카드를 구매해 뒷면에 적힌 핀넘버를 사진으로 찍어 보내달라고 요구한다.

그러나 이들을 추적해 처벌하기까지는 쉽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대부분 게임을 통해 범행 수익을 대부분 탕진해 환수가 어렵고, 추적 자체도 쉽지 않기 때문이다.

누리꾼들은 "이제는 기프트카드로도 사기를 치네" "저희 어머니도 당했는데 경찰에 신고해도 소식이 없음. 돈 버렸다 생각하고 편히 사는 중" "근데 아무리 아들이라도 이렇게 많이 사주나?" "무섭다, 무서워"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피해를 막기 위해선 먼저 본인이 이용하는 각종 사이트(특히 주요 포털사이트) 계정의 비밀번호를 주기적으로 변경하고 이용하지 않을 경우 탈퇴하는 것이 좋다. 만약 메시지가 의심스럽다면 반드시 확인 전화를 거쳐 피해를 미연에 방지하는 게 가장 확실하다.

장영준 기자

 


관련기사
[와글와글 커뮤니티] 한국어 메뉴판에만 물값 표시한 일본 초밥집 일본의 한 초밥집에서 마치 한국인에게만 물값을 받는듯한 메뉴판으로 인해 황당한 경험을 했다는 한 재일교포의 사연이 공분을 불러일으키고 있다.지난 1일 한 SNS에는 \"오늘 맛있게 초밥 잘 먹고 나오는데 마지막에 기분 잡쳤다\"라고 시작하는 글이 올라왔다. 해당 글은 일본에 살고 있는 한 교포가 직접 겪은 경험담이었다.이 교포는 \"물을 주문하는데 터치패드에서 한국어 메뉴에는 180엔(한화 약 2000원), 일본어 메뉴에는 0엔. 어이없어서 영어랑 중국어 메뉴도 확인해 봤는데 0엔이었다\"고 적었다.이어 \"직원을 불러서 물어보니 죄송하다고 [와글와글 커뮤니티] 남자화장실 내부에 CCTV 설치해도 되나요? 화장실 내부에 CC(폐쇄회로)TV가 설치돼 있다면 어떤 기분이 들까. 남자든 여자든 성별을 떠나 누군가 자신을 지켜보고 있었다는 사실에 섬뜩함은 물론 수치심마저 느꼈을지도 모른다.3일 오전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이같은 내용의 사연이 올라와 이목을 끌었다. 경기도 평택의 한 상가 화장실을 이용했다는 글쓴이는 그곳에서 CCTV가 설치돼 촬영 중이라는 황당했던 사연을 전했다.글쓴이에 따르면 남자화장실 내부를 비추고 있던 CCTV는 실시간으로 촬영이 진행 중이었다. 관리실에서 본 화면은 소변기를 향하고 있었다. 글쓴이가 이같은 사실을 확 [와글와글 커뮤니티] 15일된 신생아의 얼굴에 피멍이? 태어난 지 15일밖에 되지 않은 갓난아기의 얼굴에 피멍이 들었다며 불합리한 산후조리원의 실태를 고발한 한 엄마의 외침이 모두를 분노하게 했다.지난 9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산후조리원에서 태어난지 15일된 아기 얼굴에 피멍이 들었다\"는 호소와 함께 실제 아기 얼굴 사진과 그곳에서 목격했다는 바퀴벌레 사진이 게재됐다.글쓴이가 공개한 사진 속 아기의 오른 뺨에는 선명한 피멍이 들어 있었다. 글쓴이는 \"(피멍을 보고) 깜짝 놀라서 묻자 '뭐가 묻은 거 같다'며 식염수 솜으로 아기 얼굴을 문지르더라. 당연히 지워지지 않았 [와글와글 커뮤니티] "전업주부는 17일에 어린이집 왜 보내요?" 임시공휴일인 17일 어린이집 이용 문제를 놓고 누리꾼들 사이 갑론을박이 한창이다. 자신의 아이를 제대로 돌보지 않는다는 지적과 보내든 말든 본인의 자유라는 의견이 첨예하게 대립하고 있다.지난 11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어린이집 교사입니다. 17일 날 왜 보내나요?'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글쓴이는 \"17일 임시공휴일로 긴급보육가능이예요. 그런데요? 맞벌이로 출근하는 부모만 보내라고 공문이 분명히 나갔는데...\"라며 \"오히려 직장맘들은 그날 그냥 안 보내겠다고 하는데 직장도 안 가는 전업맘들 그날 왜 보내요?\"라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