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글와글 커뮤니티] 사흘·나흘을 아시나요?
[와글와글 커뮤니티] 사흘·나흘을 아시나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발언하는 문재인 대통령. 지난 21일 오전에 열린 청와대 국무회의에서는 오는 8월 17일을 임시공휴일로 지정했다. 연합뉴스
발언하는 문재인 대통령. 지난 21일 오전에 열린 청와대 국무회의에서는 오는 8월 17일을 임시공휴일로 지정했다. 연합뉴스

지난 21일 청와대 국무회의에서는 오는 8월 17일일 임시공휴일로 확정했다. 이로 인해 8월 15일 광복절부터 사흘간 연휴가 발생했다.

이 같은 소식이 전해진 뒤 관련 기사의 댓글에는 예상치 못한 내용이 적혀 있었다. 해당 기사의 제목에는 당연히 '사흘 연휴'라는 표현이 적혀 있었다. 이를 두고 이해할 수 없다는 반응이 줄을 이었다.

누리꾼들은 "15일부터 17일까지인데 왜 사흘이냐" "15, 16, 17인 3일인데 기자님은 숫자를 못 세시나" "3일인데 사흘이라니 정말..기사 나도 쓰겠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실제 실시간 검색어 순위를 확인할 수 있는 네이버에도 '사흘'이라는 키워드가 상위에 올랐다. 사흘의 의미를 확인하기 위한 검색의 결과였다. 사흘은 3일을 의미하고, 정작 4일은 나흘로 표현한다는 걸 알지 못한 누리꾼이 의외로 많았다.

한 누리꾼은 "진심으로 하루 이틀 사흘 나흘이란 말을 모르시는 분들이 계시면 사과드린다. 뉴스를 보다가 임시공휴일 사흘 연휴인데 이 말을 몰라 왜 3일이 아니냐는 댓글이 태반이었다"며 "요즘 사람들은 정말 모르는 것이냐. 제발 콘셉트였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사흘의 의미를 몰랐던 일부 누리꾼들이 기사 댓글을 통해 엉뚱한 비난을 쏟아내고 있다. 온라인 커뮤니티
사흘의 의미를 몰랐던 일부 누리꾼들이 기사 댓글을 통해 엉뚱한 비난을 쏟아내고 있다. 온라인 커뮤니티

회사에서 어린 직원들에게 사흘의 의미를 설명하려다 '꼰대(젊은 사람들이 나이 든 사람을 비꼬아 표현하는 은어)' 취급을 받았다는 한 누리꾼의 토로도 눈길을 끌었다.

이 누리꾼은 "직장에 어린 나이의 직원들이 대부분 사흘, 나흘을 모르기에 '10일까지는 이렇게 읽는거다'라고 얘기해줬더니 '그걸 왜 알아야 하냐'며 꼰대라고 하더라"라며 "강요를 한 것도 아니고 그저 예전엔 그렇게 읽었다더라라고 했을 뿐"이라고 호소했다.

그렇다면 지금은 사흘, 나흘과 같은 세기표현은 학교에서 배우지 않는 것일까. 그렇지 않았다. 어느 맘카페에서는 초등학교 1학년 교과서에 해당 내용이 있다는 제보가 이어졌다.

맘카페 누리꾼들은 "초등학교 3학년 딸에게 물었더니 배웠다더라" "아들 국어 문제집에서 본 것 같아요. 학교에서 배우지 않나요?" "실검 보고 모두 반성이 필요하다고 생각했어요. 하루 이틀 세는 것고, 역사도 그렇고"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하루는 초하루라고 부르기도 하며 이후부터는 이틀(초이튿날), 사흘(초사흗날), 나흘(초나흗날), 닷새(초닷샛날), 엿새(초엿샛날), 이레(초이렛날), 여드레(초여드렛날), 아흐레(초아흐렛날), 열흘(초열흘날) 순으로 표현한다. 여기에 '열'과 '스무'를 붙여 그 이후의 날짜들을 나타내고, 30일은 '그믐'으로 표기한다.

장영준 기자

 


관련기사
[와글와글 커뮤니티] 직장 내 괴롭힘 금지법 1년…피해자 고통은 여전 직장 내 괴롭힘 금지법이 본격 시행된지 1년여가 지났지만 피해자들의 고통은 여전했다.지난 19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직장 내에서 괴롭힘을 당해 결국 퇴사한다\"는 내용의 글이 올라와 많은 이들의 공감을 샀다.이 누리꾼은 \"최근 직장 내 괴롭힘을 못 버티고 퇴사를 하게됐다. 여초 회사라 그런지 대놓고 때리거나 그렇진 않고 묘하게 사람 말 무시하고 저만 빼고 밥 먹거나, 저에게만 일 몰아주고, 제가 물어보거나 그러면 단답만 하고...\"라고 회사에서 겪은 일들을 토로했다.이어 \"처음엔 내가 문제가 있나 싶어서 잘못한 게 있냐고 물었지 [와글와글 커뮤니티] 코로나 예방 위한 영화관 속 거리두기도 필수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신작 개봉이 줄줄이 연기돼 영화관을 찾는 발길이 한동안 뜸했지만, 최근 기대작들이 줄줄이 개봉하면서 다시 발길을 돌린 관객들이 빠르게 늘고 있다. 동시에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염 위험도 여전해 각별한 주의가 요구된다.16일 오전 경기도 양주 지역 페이스북 페이지에는 어느 대형 멀티플렉스 영화관에서 목격한 목격담이 올라와 눈길을 끌었다. 코로나19가 한창인 요즘, 일반적인 상식과는 거리가 먼 행동으로 불편함을 안긴 일부 관객들의 행태를 지적하고 있다.글쓴이는 \"아주머니와 아이들이 영화관에서 [와글와글 커뮤니티] "이 시국에도 항공사 승무원이 되고 싶어요" 항공사 승무원이 꿈이라며 진로를 고민 중인 어느 학생의 사연에 많은 누리꾼들이 현실적인 답변을 내놔 눈길을 끈다.지난 27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항공과 22학번 괜찮을까요'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자신을 고등학교 2학년이라고 밝힌 누리꾼은 \"진로 고민을 하다가 어릴 때부터 꿈꿨던 스튜어디스가 되고 싶어 항공과를 가자고 목표를 정했다\"며 말문을 열었다.이 누리꾼은 \"다들 아시다시피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항공 쪽 상황이 많이 안 좋아졌다\"며 \"(하지만) 아무리 생각해도 성격, 적성, 흥 [와글와글 커뮤니티] 남자화장실 내부에 CCTV 설치해도 되나요? 화장실 내부에 CC(폐쇄회로)TV가 설치돼 있다면 어떤 기분이 들까. 남자든 여자든 성별을 떠나 누군가 자신을 지켜보고 있었다는 사실에 섬뜩함은 물론 수치심마저 느꼈을지도 모른다.3일 오전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이같은 내용의 사연이 올라와 이목을 끌었다. 경기도 평택의 한 상가 화장실을 이용했다는 글쓴이는 그곳에서 CCTV가 설치돼 촬영 중이라는 황당했던 사연을 전했다.글쓴이에 따르면 남자화장실 내부를 비추고 있던 CCTV는 실시간으로 촬영이 진행 중이었다. 관리실에서 본 화면은 소변기를 향하고 있었다. 글쓴이가 이같은 사실을 확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