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통합당 인천시당위원장 이학재·민경욱·강창규 3파전…오는 24일 경선
미래통합당 인천시당위원장 이학재·민경욱·강창규 3파전…오는 24일 경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강창규 전 인천시의장, 이학재 전 국회의원, 민경욱 전 국회의원
왼쪽부터 강창규 전 인천시의장, 이학재 전 국회의원, 민경욱 전 국회의원

미래통합당 인천시당이 오는 24일 시당위원장 선출을 위한 경선을 치른다.

21일 시당 선거관리위원회가 시당위원장 후보 등록 신청을 받은 결과 이학재 전 국회의원과 민경욱 전 국회의원, 강창규 전 인천시의장 등 3명이 등록했다. 안상수 현 시당위원장과 유정복 전 인천시장은 후보로 등록하지 않았다.

경선은 오는 24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대의원 1천명을 대상으로 모바일로 한다. 당헌·당규 상 대의원은 인천 전체 유권자 수의 0.05% 이내로 정한다. 시당은 각 지역 당원협의회 등으로 부터 추천받아 대의원단 1천명을 꾸린 상태다.

시당은 과반수 투표가 이뤄진다면 당일 최다 득표자는 시당위원장에 오른다.

이민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