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일가족 3명 코로나19 확진
고양시, 일가족 3명 코로나19 확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시는 3일 덕양구 주교동에 거주하는 일가족 3명이 코로나19에 감염됐다고 밝혔다.

A씨는 지난 달 27일 숨가쁨과 설사 등 증상이 나타나 지난 2일 명지병원에서 코로나19 검사를 받았고, 당일 밤 양성 판정을 받았다.

B씨와 C씨는 A씨의 가족으로, 3일 새벽 2시에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두 사람은 지난 달 29일부터 오한과 근육통 등 증상을 느낀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명지병원에, B씨와 C씨는 경기도의료원 수원병원 격리병상에 입원했다.

보건당국은 이들 가족의 자택 및 주변에 대해 방역을 실시했고, 심층역학조사가 진행 중이다.

명지병원은 CCTV 동선 등을 확인해 의료진과 환자접촉자를 파악하는 등 자체조사를 실시하고 응급실을 폐쇄, 의료진을 자가격리 조치했다. 의료진과 보호자, 대기실 등을 추가로 분류할 예정이다.

A씨, B씨, C씨의 확진으로 코로나19에 감염된 고양시민은 현재 66명이 됐다.

고양=김민서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