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문화예술교육 지원협의체 간담회 성료
용인시 문화예술교육 지원협의체 간담회 성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시 문화예술교육 지원협의체 5월 간담회가 지난 29일 성료했다.

지난 29일 협의체는 오후 2시 사회적기업 지원센터에서 간담회를 개최했다. 간담회는 문화체육관광부의 문화 분권화 정책에 발맞춰 용인시 현장의 요구와 지원체계 구축을 골자로 열렸다. 이를 위한 ‘기초 단위 문화예술교육 거점 추진 지원사업’의 필요성도 제기됐다.

이날 간담회에는 용인시와 용인교육지원청 공무원, 지역 교육활동가, 예술인, 사회적기업가, 장애인 인권교육가, 마을 공동체 구성원, 일반 시민 등이 모였다.

참가자들은 이번 간담회를 기점으로 용인시 지역 맞춤형 예술교육을 고민하고 용인시 새 예술정책 수립을 위한 공동의 목표로 협의체 운영 및 상호 지원 방법을 모색 하게 된다. 미술·음악·연극·국악·무용의 다양한 예술영역의 교육요소의 접점을 찾아 지역 예술교육의 활성화에 나선다. 또한 용인교육지원청과 협력하여 선정된 학교에 혁신교육 중심의 문화예술교육을 지원에 나선다.

전혜선 에버그린팝스 대표는 “용인시 지역특화 교육자원의 집약으로 문화예술교육의 과다·중복·부족영역을 진단 조정할 수 있도록 협의체 구축을 위한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라며 “풀뿌리 문화예술교육 협력의 기초거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권오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