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메이크 개발 중”…‘바이오하자드4’ 어떤 게임?
“리메이크 개발 중”…‘바이오하자드4’ 어떤 게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이오하자드4' 게임 화면. 스팀 홈페이지 캡쳐
'바이오하자드4' 게임 화면. 스팀 홈페이지 캡쳐

캡콤 측이 ‘바이오하자드4’의 리메이크를 준비하고 있다는 보도가 나온 가운데, ‘바이오하자드4’에 대한 관심이 뜨겁다.

미국 게임 매체 비디오게임크로니클(VGC)은 지난 12일(현지시간) 캡콤의 M-Two 스튜디오에서 2022년 발매를 목표로 ‘바이오하자드4’의 리메이크를 준비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M-Two는 ‘바이오하자드 RE3’ 리메이크에도 도움을 줬으며, ‘바이오하자드4’ 리메이크 개발에는 4편의 감독인 미카미 신지에게도 조언을 받았다.

2005년 닌텐도 게임큐브로 발매된 ‘바이오하자드4’는 ‘바이오하자드’ 시리즈 중 팬들에게 가장 큰 호평을 받는 작품으로 지원 플랫폼만 소니의 플레이스테이션2·3·4, 닌텐도 Wii·스위치, 마이크로소프트의 엑스박스 360·원, PC 등이다.

‘바이오하자드4’는 2편과 3편의 배경이 된 ‘라쿤시티 사건’ 이후 6년 뒤가 배경. 대통령 직속 특수요원이 된 ‘레온 S. 케네디’가 대통령 딸을 구하고자 유럽의 어느 시골 마을을 찾는 것이 주된 줄거리다.

‘바이오하자드4’에서는 좀비가 아닌 기생충형 생화학병기가 주된 적으로 등장한다. 기생충에 지배당하는 마을 사람들은 낫이나 곡괭이, 전기톱 등으로 주인공을 공격한다.

또한 시리즈 처음으로 ‘숄더 뷰’ 형태의 인터페이스, 버튼을 액션을 통한 액션, 근접 필살기 등을 도입해 액션을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다만, 이 때문에 호러 게임을 기대했던 기존 팬들의 반감을 사기도 했다.

한편, 캡콤은 지난 3일 ‘바이오하자드3 라스트 이스케이프’의 리메이크인 ‘바이오하자드RE3’를 발매했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