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천·포천·양주 한파주의보 해제
연천·포천·양주 한파주의보 해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도권기상청은 17일 오전 11시를 기해 경기도 연천, 포천, 양주에 내려졌던 한파주의보를 해제했다.

이에 따라 경기지역에 내려졌던 한파주의보는 모두 해제됐다.

앞서 기상청은 지난 13일 오후 이들 지역에 한파주의보를 내렸다. 이 지역들을 비롯해 수도권은 이번 주 아침 기온이 영하 10도를 밑돌며 추위가 기승을 부렸다.

기상청 관계자는 "토요일인 18일 예상 오전 기온은 영하 3도∼영하 6도 정도로 상대적으로 추위가 풀릴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한파주의보는 아침 최저기온이 전날보다 10도 이상 내려가 3도 이하이거나 영하 12도 이하의 추위가 이틀 이상 지속할 때 내려진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