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내 소상공인 권익 보호… 무너진 시장경제 회복 앞장”
“도내 소상공인 권익 보호… 무너진 시장경제 회복 앞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상공인당 경기도당 출범… 목소리 대변 본격 활동 예고
“자영업자 위한 강력한 정책, 현실적인 국민정당 거듭날 것”
봉필규 위원장·이인수 대변인 선임… 공정한 시민사회 약속
소상공인당 경기도당 창당준비위원회가 지난 10일 안양 남문시장에서 창당대회를 열고 ‘소상공인 경기도당’ 출범식을 가진 가운데 봉태규 도당위원장과 이인수 대변인, 소상공인당 중앙당 강계명 위원장과 윤창원 부위원장 등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김태희기자
소상공인당 경기도당 창당준비위원회가 지난 10일 안양 남문시장에서 창당대회를 열고 ‘소상공인 경기도당’ 출범식을 가진 가운데 봉태규 도당위원장과 이인수 대변인, 소상공인당 중앙당 강계명 위원장과 윤창원 부위원장 등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김태희기자

“위기에 처한 소상공인들의 권익을 보호하고 무너진 시장 경제를 회복해 나가겠습니다”

경기도 내 소상공인들의 목소리를 대변하기 위한 정당인 ‘소상공인당 경기도당’이 탄생,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했다. 이에 따라 경기지역 소상공인들을 위한 정책이 더욱 활성화될 전망이다.

소상공인당 경기도당 창당준비위원회는 지난 10일 안양 남문시장에서 창당대회를 열고 ‘소상공인 경기도당’ 출범식을 가졌다. 행사에는 소상공인당 중앙당 강계명 위원장과 윤창원 부위원장, 전희복 홍보위원장, 이근재 서울시당 위원장을 비롯해 당원, 소상공인, 시민 등 100여 명이 참석했다.

이날 모인 소상공인당 경기도당 당원들은 창당선언문을 통해 소상공인들을 위한 정당으로 거듭날 것을 강조했다. 창당선언문을 낭독한 전희복 홍보위원장은 “현 정부와 국회는 선거 때만 되면 책임지지 못하는 선심성 정책으로 전국 상인들을 현혹시키고 있다”며 “그러나 서민경제와 중산층을 보호한다는 공약과 정책이 쏟아지는 것과는 달리 지금 우리 시장경제는 무너지고 자영업자는 파산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이는 서민경제가 무너지고 있는데도 책임을 망각하고 있는 것”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소상공인당은 직접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들을 위한 강력한 정책을 만들고 현실적인 국민정당으로 거듭날 것”이라며 “저희는 더이상 소상공인을 외면하는 기성정치에 기대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끝으로 그는 “소상공인을 대변하고 시민 정치를 통해 무너진 시장경제를 회복하겠다”며 “공정하고 공평한 시민사회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창당 선언문 발표 이후에는 대표자 선출 등이 이뤄졌다. 경기도당위원장에는 봉필규 소상공인연합회 지역경제활성화위원장이, 대변인에는 이인수 수원시 소상공인연합회 이사가 선임됐다.

봉필규 도당위원장은 연세대 행정대학원 석사 과정을 마치고 경기도상인연합회장을 역임했다. 현재 소상공인연합회 지역경제활성화위원장과 경기도 협동조합협업단 회장, 안양남부시장 회장 등 소상공인들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이인수 대변인은 오산대 전자과를 졸업하고 현재 수원시 소상공인연합회 이사, ㈜나라 대표이사 등을 맡고 있다.

봉필규 도당위원장은 “여의도에서 정치를 해본 적은 없지만, 그동안 소상공인을 위해 살아가면서 현실에서 정치를 해왔다”면서 “몸과 마음을 다해 경기도 소상공인들의 발전을 위해 노력하며 소상공인들의 권익을 대변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소상공인들의 권익 보호을 내세우고 있는 소상공인당은 지난해 11월 6일 창당발기인 대회를 마치고 출범한 신생 정당이다. 소상공인당 경기도당은 같은 달 14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로부터 승인을 받아 창당 준비절차를 진행해왔다. 김태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