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곡 리스닝] 윤하 '먹구름', 그리움 표현한 모던록
[신곡 리스닝] 윤하 '먹구름', 그리움 표현한 모던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하 새 미니앨범 '언스테이블 마인드셋(UNSTABLE MINDSET)' 재킷 이미지. C9엔터테인먼트
윤하 새 미니앨범 '언스테이블 마인드셋(UNSTABLE MINDSET)' 재킷 이미지. C9엔터테인먼트

가수 윤하가 새 미니앨범을 들고 돌아왔다.

윤하는 6일 오후 6시 전 음원사이트를 통해 새 미니앨범 '언스테이블 마인드셋(UNSTABLE MINDSET)'을 발매했다.

'언스테이블 마인드셋'은 지난해 7월 발매한 '스테이블 마인드셋(STABLE MINDSET)'을 잇는 연작 앨범으로, 안정과 불안정 그 사이에서의 성장을 담았다.

윤하는 "완성도 있는 연작을 발표할 수 있어서 작업 내내 즐거웠다. 받아보시는 분들이 하나하나 디테일을 뜯어보는 재미가 있을 앨범이라 후기가 기대되고 설렌다"고 소감을 전했다.

가수 윤하. C9엔터테인먼트
가수 윤하. C9엔터테인먼트

타이틀곡 '먹구름'은 괜찮은 듯 지내지만 시간이 지날수록 선명해지는 그리움을 표현한 모던록 장르의 곡으로, 전작 '비가 내리는 날에는'을 프로듀싱한 도코(DOKO)가 참여했다.

여기에 방탄소년단 RM과 협업을 펼친 '윈터 플라워(WINTER FLOWER)(雪中梅)' '다음에 봐' '스무살 어느 날' '26' 등 일렉트로닉에서 브리티쉬까지 록 음악의 요소를 극대화시킨 곡들로 앨범을 구성했다.

특히 방탄소년단 RM과 작업하며 새로운 시도를 한 윤하는 혹독한 겨울에 태어나 힘겹지만 아름답게 피어나는 꽃을 표현한 '윈터 플라워'를 통해 이번 앨범의 서사를 완성시켰다.

윤하는 "누구나 흔들리고 한 치 앞을 모르는 건 당연하며, '성장'은 특별한 게 아니라 그것에 익숙해지는 과정이라는 메시지를 전하고 싶다"며 이번 앨범을 통해 전하고자 하는 바를 설명했다.

윤하의 새 앨범이 국내외 K팝 팬들을 사로잡아 음원 차트를 점령할 수 있을지 이목이 쏠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