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조트 승강기 교체작업 중 근로자 추락사…경찰 수사
리조트 승강기 교체작업 중 근로자 추락사…경찰 수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리조트 승강기 교체작업 중 근로자 추락사, 경찰 수사

포천시 한 리조트에서 승강기 교체작업을 하던 근로자가 추락해 숨지는 사고가 발생해 경찰이 수사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24일 포천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21일 오후 1시 35분께 포천시 한 리조트 시설에서 승강기 설치 작업을 하던 A씨(52)가 지하 2층으로 추락해 숨졌다.

당시 A씨는 동료 근로자와 함께 승강기의 패널(버튼 누르는 장치) 조립 작업을 하고 있었다. 동료가 승강기 안에서 패널을 잡고 있고 A씨가 승강기 밖 균형추에 서서 조립해 고정하는 방식이었다.

A씨는 균형추에서 순간 균형을 잃고 15m 아래 바닥으로 추락한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 관계자는 “고용노동부와 함께 사고에 대한 과실 여부를 조사 중이며, 결과에 따라 관계자 입건 여부를 결정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포천=김두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