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영준의 잇무비] '시동', 단발머리 마동석이 나온다
[장영준의 잇무비] '시동', 단발머리 마동석이 나온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화 '시동' 포스터. NEW
영화 '시동' 포스터. NEW

감독: 최정열
출연: 마동석, 박정민, 정해인, 염정아
줄거리: 정체불명 단발머리 주방장 '거석이형'을 만난 어설픈 반항아 '택일'과 무작정 사회로 뛰어든 의욕충만 반항아 '상필'이 진짜 세상을 맛보는 유쾌한 이야기.

탄탄한 스토리의 동명 웹툰 원작

영화 '시동'은 2014년 연재를 시작해 평점 9.8을 기록하며 강력한 팬덤을 형성한 동명의 웹툰을 영화화했다. 매사에 거침이 없어 어딜 가나 매를 벌지만 내면은 때묻지 않은 철없는 반항아 '택일', 빨리 사회로 나가 돈을 벌고 싶은 의욕이 충만한 '상필', 불 같은 손맛으로 아들을 키워온 배구선수 출신의 택일 엄마 '정혜', 여기에 충격적인 비주얼을 갖춘 정체불명의 주방장 '거석이형'까지. '시동'은 다채로운 캐릭터들이 앙상블을 이루며 생동감 넘치는 재미를 만들어낸다. 그리고 시간이 흐를수록 조금씩 진짜 세상을 알아가는 주인공들의 모습은 일상을 벗어나 어디론가 떠나고 싶었던 시절을 살아온 혹은 그 시절을 살아가고 있는 우리에게 따스한 공감을 자아낸다.

MCU(마동석 씨네마틱 유니버스) 신작?

독보적인 캐릭터로 어느새 흥행배우로 자리매김한 마동석이 이번에는 색다른 변신에 도전했다. 영화 '부산행' '범죄도시' '신과함께-인과 연' '악인전' '나쁜녀석들:더무비'에 이르기까지 특유의 존재감으로 팬들에게 MCU(마동석 씨네마틱 유니버스)라는 재밌는 패러디의 대상이 되고 있는 마동석이 귀 뒤로 넘긴 단발머리와 헤어밴드, 컬러풀한 의상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원작과 싱크로율 100%를 자랑하는 마동석은 '시동'을 통해 다시 한 번 '인생캐' 경신에 나설 예정. 여기에 박정민, 정해인, 염정아 등 검증된 연기력의 배우들이 총출동해 재미와 공감을 증폭시켜 관객 몰이에 나선다.

미술, 의상 전반에 걸친 풍성한 볼거리

인물의 감정을 보다 자연스럽게 그려낼 수 있는 공간을 찾는데 주력한 제작진은 집 떠난 '택일'의 이야기가 펼쳐질 무대로 군산을 선택했다. 서울에서 너무 멀거나 가깝지 않은, 심리적 거리감이 적당하면서도 '택일'의 마음을 품어줄 수 있는 곳으로 군산을 선택한 제작진은 그곳에 위치한 장풍반점 내부의 경우 오랫동안 터를 잡고 있었던 느낌이 자연스레 배어나면서도 다양한 캐릭터들이 함께 생활해온 일상성이 묻어나는 느낌을 극대화해 제작했다. 여기에 차별화된 캐릭터인 '거석이형'을 표현하기 위해 핑크 맨투맨, 도트무늬 바지, 헤어밴드까지 과감한 색상과 아이템을 선택, 손수 제작해 매력을 높였다. 그리고 '택일'의 의상은 광택이 들어간 소재의 원단을 활용해 뚜렷한 개성을 표현했으며, 평소 캐주얼한 스타일의 '상필'은 사회로 발을 디딘 후 가죽 재킷, 깊게 눌러쓴 모자 등으로 상반된 분위기를 연출해냈다. 인물과 공간을 아우르는 프로덕션으로 완성된만큼 영화에 대한 기대감 역시 고조되고 있다.

개봉: 12월 18일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