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의 달인' 태안 탕수육&간짜장 달인의 고기 숙성 비법
'생활의 달인' 태안 탕수육&간짜장 달인의 고기 숙성 비법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활의 달인'에서는 태안 탕수육·간짜장 달인의 탕수육 고기 숙성 비법이 공개됐다. 방송 캡처
'생활의 달인'에서는 태안 탕수육·간짜장 달인의 탕수육 고기 숙성 비법이 공개됐다. 방송 캡처

'생활의 달인'에서는 태안 탕수육·간짜장 달인의 탕수육 고기 숙성 비법이 공개됐다.

9일 방송된 SBS '생활의 달인'에서는 태안 탕수육·간짜장 달인, 인천 꽈배기 달인, 숭어잡이 달인, 다쿠아즈 달인이 소개됐다.

이날 잠행단은 태안 탕수육·간짜장 달인을 찾았다. 먼저 달인의 탕수육을 맛본 잠행단은 "고기가 진짜 야들야들하다"며 "고기가 특수 부위를 쓴 것이 아닌데 최상"이라고 평가했다. 이어 간짜장에 대해 잠행단은 "곱빼기 시킬 걸 잘 못했다"면서 면을 다 먹은 후 밥까지 비벼 먹는 모습을 보였다.

달인의 고기 숙성의 비밀은 박이었다. 먼저 달인은 박의 속을 제거했다. 이어 직접 담근 매실의 씨를 제거하고 과육만 곱게 갈아 고기를 숙성했다.

불붙은 고량주를 박 껍질 안에 부었다. 1차 숙성한 고기와 무청을 덮어 2차 숙성한다. 이후 20분 정도 쪄내면 달인의 숙성육이 완성된다.

또 이날 달인이 공개한 간짜장의 비법은 늙은 호박. 늙은 호박과 파채, 박 속을 증기로 쪄냈다. 달인은 파채와 박 속을 버리고 향을 입힌 호박만을 썼다. 이렇게 완성한 호박은 춘장과 함께 볶으면 달인만의 간짜장 양념이 완성된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달인의 꽈배기와 다쿠아즈가 소개돼 시청자들의 입맛을 자극했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