빨래건조대 여성 속옷 골라 훔친 20대…집에 72점 보관
빨래건조대 여성 속옷 골라 훔친 20대…집에 72점 보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빨래건조대 등에서 널린 여성 속옷만 골라 훔친 2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이 남성이 훔쳐 집에 보관하던 속옷은 72점에 달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의정부경찰서는 절도 등의 혐의로 A씨(26ㆍ무직)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5일 밝혔다.

A씨는 지난 9월 4일 의정부시의 한 오피스텔 옥상에서 빨래건조대에 널어둔 여성의 속옷을 훔쳐가는 등 총 23차례에 걸쳐 여성 속옷 72점(130만 원 상당)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사라진 속옷을 수상히 여긴 피해자의 신고로 주거지 인근 폐쇄회로(CC)TV 등을 통해 A씨의 신원을 특정하고 동선을 분석, 검거했다.

또 A씨가 집에 보관하고 있던 훔친 여성의 속옷 72점을 모두 압수했다.

A씨는 주로 접근이 쉬운 외부에 널어둔 속옷을 노리거나, 문을 잠그지 않은 집에 몰래 들어가 범행한 것으로 드러났다.

A씨는 경찰 조사에서 “성적 호기심 때문에 그랬다”며 범행을 시인했다.

경찰은 A씨의 여죄를 수사 중이다.

의정부=하지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