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날씨] 경기북부 한파주의보…한 낮에도 영하권 '쌀쌀'
[오늘 날씨] 경기북부 한파주의보…한 낮에도 영하권 '쌀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월 5일 오전 8시 기준 날씨 현황. 기상청 홈페이지
12월 5일 오전 8시 기준 날씨 현황. 기상청 홈페이지

목요일인 오늘(5일) 경기북부 일부 지역에 한파주의보가 내려졌다. 한 낮에도 기온이 영하권에 머물면서 종일 쌀쌀한 날씨가 이어지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전날인 4일 밤 10시, 북서쪽에서 찬공기가 유입되면서 경기도 연천군, 포천시, 양주시에 한파주의보가 발효됐다.

5일 오전 8시 기준, 서울은 -4.7도, 수원 -3.5도, 양평 -2.1도, 이천 -2.6도, 파주 -5.8도, 동두천 -6.1도, 강화 -4.6도, 인천 -3.8도, 백령도 -3.0도 등 대부분 기온이 영하권이다.

한 낮에도 기온은 -3~1도의 분포를 보여 어제(4일, 5~9도)보다 낮겠고, 바람도 약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더욱 낮아 춥겠다.

내일(6일) 아침 기온은 오늘보다 3~5도 더 기온이 하강해 경기북부 내륙을 중심으로 영하 12도 이하, 그 밖의 지역에서도 영하 10도 내외로 떨어지는 곳이 많아 매우 춥겠다.

하늘은 맑겠으나, 모레(7일)는 흐리겠다. 특히 기압골에 동반된 구름대가 서해상에서 발달하면서 경기북부는 새벽부터 오전 사이, 서울·인천·경기남부는 낮 한때 눈 또는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오늘 미세먼지는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서울, 인천, 경기 북부와 남부 모두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