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G 연속 공격포인트' 손흥민, UCL 역전골 어시스트…토트넘 16강 진출
'5G 연속 공격포인트' 손흥민, UCL 역전골 어시스트…토트넘 16강 진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7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B조 5차전 토트넘과 올림피아코스와의 경기. 손흥민(토트넘)이 상대 수비수를 앞에두고 측면 돌파를 시도하고 있다.연합뉴스
▲ 27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B조 5차전 토트넘과 올림피아코스와의 경기. 손흥민(토트넘)이 상대 수비수를 앞에두고 측면 돌파를 시도하고 있다.연합뉴스

‘손세이셔널’ 손흥민(27·토트넘)이 2019-2020시즌 유럽축구연맹 챔피언스리그(UCL)에서 도움을 올려 최근 5경기 연속 공격포인트를 기록하며 팀의 16강 진출을 견인했다.

손흥민은 27일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올림피아코스(그리스)와의 조별리그 B조 5차전 홈 경기에서 2대2로 맞선 후반 28분 절묘한 헤딩으로 세르주 오리에의 역전 결승골을 어시스트해 팀의 4대2 승리에 기여했다.

이로써 이번 시즌 7번째이자 UCL 2호 도움을 올린 손흥민은 시즌 공격 포인트를 16개(리그 4골 5도움ㆍUCL 5골 2도움)로 늘렸고, 조제 모리뉴 감독 부임 후 2경기 연속 공격 포인트를 기록해 핵심 공격수로 입지를 공고히했다.

토트넘은 이날 승리로 B조 1위 바이에른 뮌헨(독일ㆍ승점 15)에 이어 조 2위(승점 10)로 16강 티켓을 따냈다.

토트넘은 전반 6분 유세프 엘 아라비에 선제골, 19분 후벵 세메두에게 추가골을 내주며 흔들렸다.

하지만, 반격에 나선 토트넘은 전반 추가 시간 델리 알리가 만회골을 터뜨려 전반을 1대2로 마친 뒤, 후반 5분 루카스 모라가 오른쪽 측면에서 올린 크로스를 해리 케인이 오른발 슈팅으로 골망을 갈라 2대2 동점을 만들었다.

이어 후반 28분 페널티지역 왼쪽에서 알리가 올린 공을 손흥민이 헤딩으로 연결했고, 이 것을 오리에가 날카로운 오른발 슛으로 결승골을 꽂았다.

승기를 잡은 토트넘은 4분 뒤 케인의 헤딩골로 승부의 쐐기를 박아 극적으로 조별리그를 통과했다. 이광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