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마을운동 양주시지회 생명살림운동 친환경교육 실시
새마을운동 양주시지회 생명살림운동 친환경교육 실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마을운동 양주시지회(회장 김용춘)는 지난 4일부터 29일까지 생명살림운동 교육 집중기간으로 설정, 각 읍면동 협의회, 부녀회 새마을지도자와 작은 도서관 문고지도자, 자매결연 군부대 장병을 대상으로 위기에 처한 지구를 살리기 위한 친환경 교육을 펼치고 있다.

생명살림운동은 지난해 3월 취임한 정성헌 새마을중앙회장이 대기질 오염과 물 부족, 토양오염으로 하나뿐인 지구가 급격히 병들어가는 것에 경각심을 상기하고 지구를 살리기 위한 새로운 전환의 일환으로 진행하고 있다.

이에 새마을중앙회는 228개 시군구 새마을회를 대상으로 생명살림운동 전담 강사를 양성하고 있으며 양주시도 방흥식 새마을지도자 은현면협의회장, 윤태호 회천4동 새마을지도자 등 3명이 새마을중앙회 연수원에서 교육을 이수한 후 양주시새마을의 생명살림운동 전담 강사로 활동하고 있다.

현장교육을 진행한 최장규 새마을운동 양주시지회 사무국장은 “생명살림운동에 나라 사랑을 실천하는 새마을지도자들이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어 뿌듯하다”며 “앞으로 관공서, 학교 등과 협력해 공무원, 학생들을 대상으로 생명살림운동 교육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양주=이종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