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 강소농 오똑팜 전국 강소농 경진대회 최우수상 수상
양주시 강소농 오똑팜 전국 강소농 경진대회 최우수상 수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건조 시래기로 다양한 제품 출시하며 억대 매출하는 강소농
▲ 오똑팜 최우수상 수상

지난 22일 서울 코엑스에서 열린 ‘2019년 경영개선실천 우수강소농 전국 경진대회’에서 경기도 대표로 출전한 양주 오똑팜(대표 송혜자)이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농촌진흥청이 주관하는 경진대회는 강소농 경영개선을 통한 소득증가에 성공한 우수사례를 발굴, 확산시키기 위해 매년 개최하고 있다.

이번 대회에는 1차 도 단위 심사를 거쳐 본선에 진출한 10개 대상농가가 21일 PPT 발표 심사와 상품평가 등을 통해 경합을 펼쳤다.

지난 2016년 양주시 강소농으로 선정된 오똑팜은 건조 시래기로 시래기감자 찐만두, 시래기 찰밥, 시래기 된장국, 무말랭이무침 등 다양한 제품을 출시하며 억대 매출을 올리고 있다.

특히 양주시 농업기술센터에서 진행하는 경영개선 실천교육, 농가 맞춤형 컨설팅 등에 매년 참가해 자립역량 강화와 경영개선을 도모하고 있다.

한편 양주시는 지난 20일부터 23일까지 4일간 서울 코엑스에서 ‘강소농! 미래농업을 열어가는 강한 힘!‘을 주제로 열린 ‘2019 강소농대전’ 참여해 우수한 품질의 농산물 등을 적극 홍보했다.

▲ 오똑팜 판매코너
▲ 오똑팜 판매코너

이번 강소농대전에는 양주시 우수 강소농가인 김윤식천년초, 두루농원, 양주골 이가 전통주, 하리네농원 등이 참여했으며 천년초, 여주, 전통주, 꽃차 등 직접 생산 가공한 제품을 전시·판매하고 강소농 자율모임체 우수사례를 공유했다.

한편 양주시 농업기술센터가 추진 중인 다양한 강소농 프로그램에는 550여명이 참여해 비용절감, 품질향상, 고객확대, 가치향상, 역량개발 등의 실천을 통한 경영기반 안정화에 기여하고 있다.

정석순 기술지원과장은 “강소농 자립역량 강화와 도·농간 파트너십을 적극 구축하는 등 작목별 경영개선의 체감성과를 높여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양주=이종현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