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좌관2' 이정재의 귀환…더할 나위 없이 완벽했다
'보좌관2' 이정재의 귀환…더할 나위 없이 완벽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좌관2'의 배우 이정재. JTBC
'보좌관2'의 배우 이정재. JTBC

이정재의 귀환은 더할 나위 없이 완벽 그 자체였다.

다종한 역할을 맡아 다양한 연기 스펙트럼을 보여온 이정재는 '보좌관2'에서도 국회의원 장태준을 통해 넘사벽 캐릭터 소화력을 다시 한번 입증했다.

지난 11일 베일을 벗은 JTBC 월화드라마 '보좌관2' 첫 방송에서 이정재는 핏빛 액션으로 극을 시작하며 국회의원 장태준으로서의 첫 단계를 강렬하게 열었다. 그의 등장과 동시에 눈빛, 호흡, 내레이션만으로도 눈을 뗄 수 없을 정도로 몰입도를 높였다.

특히, 숨겨진 발톱을 본격적으로 드러내는 인물의 변화를 촘촘하게 표현해내는 이정재의 탄탄한 연기력은 인물 간의 서사에 생동감을 불어넣었고, 극을 입체적으로 완성했다.

이에 시청자들은 "두 달을 기다린 보람이 있다" "이정재가 곧 장르다" "이정재 무게감 있는 내레이션만으로도 소름" "미친 전개에 이정재의 미친 연기까지 완벽하다" "장태준은 이정재로 완성" 등 호평을 쏟아내고 있다.

한 치 앞도 예측할 수 없는 전개 속에서 묵직한 존재감과 연기력으로 극을 이끄는 이정재의 모습은 매주 월, 화요일 밤 9시 30분 방송되는 JTBC 월화드라마 '보좌관 2'에서 만나볼 수 있다.

장영준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