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트컴퍼니달문, 화성 누림아트홀서 13~14일 이틀간 창작음악극 <봄은 오더이다> 선보인다
아트컴퍼니달문, 화성 누림아트홀서 13~14일 이틀간 창작음악극 <봄은 오더이다> 선보인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야금, 해금, 대금, 타악, 피리, 아쟁, 판소리 등 다양한 전통음악 연주자로 구성된 아트컴퍼니달문이 창작음악극 <봄은 오더이다>를 13~14일 이틀간 선보인다.

양일간 화성 누림아트홀서 저녁 8시에 열리는 이번 공연은 화성을 대표하는 시인 ‘노작 홍사용’의 작품을 아트컴퍼니달문 특유의 방식으로 새롭게 엮어 그의 애잔한 삶을 따뜻하게 그려냈다. 여기에는 이가현 작가와 서정완 연출가의 각색, 조용의 연극배우와 서어진 판소리꾼의 극 전개로 국악에 연극적 요소를 가미한 색다른 음악극을 선보인다. 아트컴퍼니달문은 약 1시간 가량 진행되는 이번 공연을 통해 독립운동과 화성 시민을 위해 삶을 바친 노작의 재발견을 꿈꾼다.

아트컴퍼니달문 관계자는 “이번 공연은 노장의 다양한 작품 중 시로 만들어낸 이야기를 담았다”라며 “노작을 기림과 동시에 우리 역사를 함께 나누고 노래하고자 하는 소망이 시민들에게 전해지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아트컴퍼니달문은 현대음악시리즈 <운악; Unak>, 창작판소리극 <북수동 274번지>, 미디어아트와 함께하는 <노래공간; The space Lyrics> 등을 기획, 연주해왔다.

권오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