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전국자원봉사연맹, 사랑의 라면 500박스 양평군에 전달
(사)전국자원봉사연맹, 사랑의 라면 500박스 양평군에 전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자원봉사연맹(이사장 안미란)은 지난 6일 취약계층을 위해 ‘사랑의 라면’ 500박스(1천200만 원 상당)를 양평군에 전달했다.

전달식에서 정동균 양평군수를 비롯해 전국자원봉사연맹 강현애 실장, 군ㆍ읍ㆍ면 사회복지담당자 등 20여 명이 참석했다.

전국자원봉사연맹 강현애 실장은 “올겨울 추워지는 날씨 속에 생활이 어려운 주민에게 반가운 선물이 되기를 바란다”며 “우리의 작은 손길이 취약계층에 조금이라도 보탬이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정동균 양평군수는 “취약계층을 위해 이렇게 많은 물품을 보내줘 감사하다. 겨울철 어려운 지역주민에게 잘 전달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전국자원봉사연맹은 1992년 설립된 선행 단체로 정부 지원 없이 국민의 나눔 참여로 운영되며 전국 천사 무료급식소 운영, 결식아동 급식 지원, 소년소녀가정 생필품 지원, 청소년 장학금 지원 등 다양한 봉사 활동을 벌이고 있다. 또 국내뿐 아니라 국외에서도 지구촌 빈민을 위한 무료급식과 장학사업, 생필품 지원 등 국가 공익과 사회공헌에 앞장서고 있다. 양평=장세원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