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천서 돼지열병 감염 멧돼지 폐사체 또 발견
연천서 돼지열병 감염 멧돼지 폐사체 또 발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면 2단> 연천서 돼지열병 감염 멧돼지 폐사체 또 발견…민통선 밖

연천군 민간인 출입통제선 밖에서아프리카돼지열병(ASF)에 감염된 멧돼지 폐사체가 또 발견됐다. ASF에 감염된 멧돼지 폐사체 발견은 이번이 16번째다.

환경부 소속 국립환경과학원은 지난 27일 연천군 와초리에서 발견된 멧돼지 폐사체에서 ASF 바이러스가 검출됐다고 29일 밝혔다. 폐사체 발견 장소는 민통선 밖 3.5㎞ 지점이다. 이 폐사체는 주민이 발견해 연천군에 신고했다.

이에 따라 멧돼지 폐사체의 ASF 바이러스 검출은 모두 16건으로 늘었으며 민통선 밖에서 발견된 것은 이번을 포함해 3건이다.

특히 이번에 멧돼지 폐사체가 발견된 곳은 방역 당국이 설치 중인 2차 울타리 안이지만, 이미 설치된 1차 울타리에서는 벗어난 지점이다.

이에 대해 국립환경과학원 관계자는 “조속히 1차 울타리를 추가 설치하겠다”고 말했다.

이호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