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소라 50억 협찬…"루브르 전시물도 협찬받은 적 있어"
이소라 50억 협찬…"루브르 전시물도 협찬받은 적 있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라디오스타' 모델 이소라가 50억 상당의 명품 목걸이를 협찬받은 사연을 공개했다. 방송 캡처
'라디오스타' 모델 이소라가 50억 상당의 명품 목걸이를 협찬받은 사연을 공개했다. 방송 캡처

'라디오스타' 모델 이소라가 50억 상당의 명품 목걸이를 협찬받은 사연을 공개했다.

지난 16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브라이언 환희 대도서관 이소라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이소라는 "On Style '프로젝트 런웨이 코리아' 할 때는 입고 싶은 옷은 다 입었다"면서 "제가 '구찌 사장보다 낫다'는 말을 들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파리 루브르 박물관에서 전시하는 목걸이도 경호원 다섯 명이 따라와서 한 적도 있다"며 "(목걸이가) 한 50억 정도 했다. '잘못해서 떨어지면 어떡하지?'라는 생각이 들어 무서웠다"고 털어놨다.

한편, 이소라는 최근 유튜브 채널을 개설해 운영하고 있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