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문화재단, 미디어아트 진찬연 <한중록 1795> 다음달 4~5일 연다
수원문화재단, 미디어아트 진찬연 <한중록 1795> 다음달 4~5일 연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문화재단은 미디어아트 진찬연 <한중록 1795>를 다음 달 4~5일 이틀간 연다.

이날 화성행궁 봉수당에서 열리는 이번 공연은 역사ㆍ문화ㆍ생태ㆍ평화ㆍ관광콘텐츠 융합사업 공모 선정작을 선보이는 행사로 지역 자원을 스토리텔링해 지역 대표 관광콘텐츠로 육성하고자 추진한다.

이번 공연은 정조대왕이 어머니 혜경궁 홍씨에게 바친 진찬연을 224년 만에 현대적 감각을 입힌 가무악으로 부활시켜 이목을 끈다. 법고창신에 입각해 진찬연의 원형을 훼손하지 않으면서 흥미진진한 스토리를 만들어냈다. 가무악과 어우러지는 화려한 미디어아트가 봉수당 사방 전면에 펼쳐지니 새로운 방식의 가무악극이 탄생하는 셈이다.

극작가이자 청와대 공연기획자로 활동 중인 사성구 중앙대 교수의 대본과 이영일 감독의 연출이 어우러지는 콜라보도 주목할 만하다. 관람권은 인터파크에서 구매할 수 있으며 진찬연의 의미를 담아 올해 회갑을 맞은 1959년생은 50% 특별할인을 받을 수 있다.

권오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