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윤경 문체위 부위원장, '경기도 박물관?미술관 운영 이대로 좋은가' 토론 이끌어
정윤경 문체위 부위원장, '경기도 박물관?미술관 운영 이대로 좋은가' 토론 이끌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의회 정윤경 문화체육관광위원회 부위원장(더불어민주당ㆍ군포1)은 지난 19일 경기문화재단 3층 다산홀에서 경기도의회, 경기도, 경기문화재단이 함께하는 ‘경기문화재단 발전 TF 공개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토론회에는 정윤경 부위원장을 좌장으로 호금옥 도 주민참여예산 문광복지분과 위원장, 전성임 도박물관협회장, 김성하 경기연구원 연구위원, 구정화 경기도미술관 책임큐레이터, 이성호 경기도 문화종무과장, 최원재 경기일보 문화부장 등이 패널로 참여해 열띤 토론의 시간을 가졌으며 150여 명의 내ㆍ외 관계자들이 함께했다.

먼저 시작된 전문가 발제에서는 김성환 경기도박물관장의 ‘경기도 운영 공립 뮤지엄의 현황과 운영체계’ 주제 발제에 이어 양지연 동덕여대 큐레이터학과 교수의 ‘경기도립 뮤지엄 운영의 도전과 과제’ 발표의 순서로 진행됐다.

이어진 패널토론에서는 ‘경기도 박물관ㆍ미술관 운영 이대로 좋은가-뮤지엄 독립의 필요성’이라는 주제로, 현(現) 뮤지엄 운영방식의 문제점에 대한 인식과 함께 ▲경기문화재단 내 소속기관으로서의 뮤지엄 위상저하 ▲인력 및 예산축소 ▲뮤지엄 본연의 기능 강화 필요성 ▲자생력과 자율성 회복 등 현안 사항에 대해 참여 패널 간 활발한 토론이 진행됐다.

정윤경 의원은 토론을 마치면서 “경기도 내 뮤지엄들이 자부심을 느낄 수 없다는 현실이 가장 큰 문제”라며 “도 내 뮤지엄의 건강한 체질개선을 위해서는 장기적 플랜과 함께 앞으로도 도의회, 경기도, 경기문화재단이 협해 지속적으로 해당 내용을 논의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경기문화재단 발전 TF는 도내 문화예술 분야 확대발전을 위해 기획됐으며, 이번 공개토론회는 TF 3차 회의의 일환으로 개최됐다. 최현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